아드님이 보스톤에서 공부하게되어 한국에서 방문하셨습니다.

조성희집사님께서는 그래서 자주 미국에 오실거랍니다.

오실 때마다 저희 교회에 오시겠다하세요.

다시 뵐 날을 기다리겠습니다.

장정순 조성희 집사님.jpg